default_setNet1_2

특별전시 ‘국회도서관에서 한글을 다시 만나다’

기사승인 2017.10.11  17:18:55

공유
default_news_ad1

정세균 의장 참석

국회도서관 1층 중앙홀에서 특별전시 ‘국회도서관에서 한글을 다시 만나다’가 열렸다.

정세균 국회의장은 10월 11일(수) 오전 10시 30분 국회도서관 1층 중앙홀에서 열린 특별전시 ‘국회도서관에서 한글을 다시 만나다’에 참석해 축사를 했다.

정 의장은 “한글은 독창성과 우수성을 인정받아 세계기록유산으로 등재된 소중한 문화유산”이라면서, “오늘 전시회를 통해 우리 한글의 우수성을 확인하고 한글을 사랑하는 자리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특별전시 ‘국회도서관에서 한글을 다시 만나다’
   
▲ 정세균 의장

정 의장은 또한 “한글에 녹아있는 세종대왕의 애민사상은 우리 정치인들이 본받아야 할 소중한 정신”이라면서, “국회는 애민정신을 본받아 국민에게 힘이 되는 국회를 만드는 데 모든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번 특별전시 ‘국회도서관에서 한글을 다시 만나다’에서는 한글을 주제로 국내 유일 금속 활자본과 국회도서관 소장 고서 등 관련 주요 기록물 50여점이 전시된다.

[코리아프레스 = 김효빈 기자]

김효빈 기자 sayco01@korea-press.com

<저작권자 © 코리아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